모음이라고 하니 꽤 거창한 것 같다. 음음.
그냥 내가 사용하는 신용카드 중 쓸만한 거 두 가지를 소개해볼까 한다.
물론, 둘 다 연회비 면제인 카드이다. (아마, 사용실적이 있는 한 연회비 면제였던 것 같다.)

1. 통신비 전용 BC TNT 카드. (바로가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휴대전화요금을 이 카드로 결제하게 되면 결제되는 두 계좌에 한해 각각 5%가 할인된다.
예를 들어, 내 전화요금이 10만원이 나오고 아버지 전화 요금이 3만원이 나왔다고 하면...
이 카드로 결제시 10만원의 5%인 5,000원과 3만원의 5%인 1,500원이 할인된다.
일반적으로 다른 카드의 경우 1,000원 할인 내지는 2,000원 할인이 대다수인데 비해
두 건을 각각 5%씩 할인해주는 것은 매우 파격적인 조건이다.
산소같은도사는 이 카드를 통해 매월 1만원 가량을 할인받고 있다. (그럼 통신비가 얼마란 소리야 ㅠㅠ)

내가 이 카드를 처음 만들때에는 별도의 조건이 없었는데...
최근에는 최근 3개월간 사용실적이 30만원 이상이어야 할인되는 것 같다.

그 외, 패밀리 레스토랑(아웃백 등) 1만원 할인권이 연 3회 제공되고, 각종 놀이공원 50% 할인혜택 등이 있다.

덧1) BC 카드는 모든 은행과 제휴된 상품으로, 본인의 주거래은행의 상품으로 하는게 좋다.
덧2) BC 카드의 경우, BC TOP포인트를 모아 P2P 결제에 활용하면 좋다. (토토, 넷폴더 등)


2. 교통카드 전용 하나 MyWay 카드. (바로가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하철 요금의 경우 기본요금은 1,000원이다.
다만, 카드로 결제할 경우 100원이 할인된 900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이 카드는 여기에 100원씩을 더 할인해주는 카드이다.
1회 기준으로 100원씩 할인되며, 월 최고 40회(4,000원)까지 할인된다.

이 카드 역시 최근 3개월 이내에 사용실적이 30만원 이상이어야 할인이 되는데...
카드 발급 이후 3개월간은 이용금액에 관계없이 할인된다.

그 외, 대형마트 5~7% 할인, VIPS 15% 현장할인, 영화 최대 4,000원 할인 혜택 등이 있다.